외산장학회 설립자 이흥구 씨 1억원 기탁
외산장학회 설립자 이흥구 씨 1억원 기탁
  • 부여방송
  • 승인 2019.03.21 1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산면 화성1리 출신 이흥구 씨가 지난 21일 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외산장학회 기금으로 써달라며 장학금 1억원을 기탁했다.

이날 기탁식에는 박정현 부여군수, 유재욱 외산장학회 이사장, 조한용 외산면장, 김효태 이장단회장, 화성1리장 이정복 부부 등 10여명이 참석해 기탁자 이흥구 씨 부부를 격려하고 고마움을 표했다.

이흥구 씨는 전 농림부 과장 출신으로 1988년 1,500만원을 기탁하여 외산장학회를 설립한 당사자로서 최근 외산장학회 기금이 줄어들어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근황을 전해 듣고 어려운 형편에도 불구하고 흔쾌히 목돈을 기탁하였다고 한다.

지역 친인척인 화성1리장 이정복씨에 따르면 이흥구 씨는 그의 부모님이 자식들의 대학학비를 돌아가실 때까지 갚지 못할 정도로 어린시절 어렵게 공부한 경험이 있다며, 그래서인지 평소 고향 후배들의 학업에 남다른 애정을 가지고 있었다고 전했다.

이날 기탁식에 참석한 박정현 부여군수는 “이흥구 씨가 외산중학교 설립 당시에도 큰 기여를 하셨다며 지역인재 양성을 위한 큰 뜻에 지역민을 대표해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장학회 기금이 후배 학업에 소중히 사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