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농업회의소 설립 추진에 박차
부여군 농업회의소 설립 추진에 박차
  • 부여방송
  • 승인 2019.06.28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여군 농업회의소 정관(안) 본격 논의
농업회의소 설립추진단 회의 장면(1)
농업회의소 설립추진단 회의 장면(2)
농업회의소 설립추진단 회의 장면(3)

부여군 농업회의소 설립추진단은 지난달 27일 부여군청 브리핑실에서 설립추진단 위원 33명이 참석한 가운데 정관(안)에 대하여 본격적인 논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설립추진단 회의에서는 그동안 추진상황과 향후계획에 대해 보고하는 시간을 가진 뒤, 농업회의소의 기본골격이 되는 정관(안)을 합의하고 결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논의과정에서 각 농업인단체 대표들이 모인 자리인 만큼 다양한 의견이 나왔으며, 서로 합의하는 과정을 통하여 정관(안)을 수정하여 의결하였다.

농업회의소 설립추진단은 지난 6월부터 읍면으로 직접 찾아가며 회원모집이 원활하게 모집될 수 있도록 설명회를 추진하고 있으며, 향후 9월까지 읍면 순회 설명회와 함께 회원모집에 나선다. 하반기에는 품목별 대의원 및 이사를 결정하는 절차를 진행하여 내년 1월 창립총회 개최를 목표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박정현 부여군수는 “정부주도의 농업정책은 한계가 있으며, 앞으로는 현장 농업인을 중심으로 농업정책과 예산을 다루는 방향으로 나아가야 하며, 부여군 농업회의소를 바탕으로 산적해 있는 농업정책에 대하여 농업인 스스로 합의와 논의과정을 통하여 풀어나갈 수 있는 기구로서의 역할을 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광구 설립추진단장은 “부여군 농업회의소는 농업인 스스로 고민하고 협의하여 농업인 중심의 상향식 농정을 추진하는 기구로서 설립추진단 위원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 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